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장년매일성경

  • 의인은 믿음으로

    찬송 : 새찬송가 406장 (찬송가 0장)

  • 2019-06-18   [히브리서(Hebrews) 10:26 - 10:39]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26 우리가 진리를 아는 지식을 받은 후 짐짓 죄를 범한즉 다시 속죄하는 제사가 없고
    27 오직 무서운 마음으로 심판을 기다리는 것과 대적하는 자를 태울 맹렬한 불만 있으리라
    28 모세의 법을 폐한 자도 두세 증인으로 말미암아 불쌍히 여김을 받지 못하고 죽었거든
    29 하물며 하나님의 아들을 짓밟고 자기를 거룩하게 한 언약의 피를 부정한 것으로 여기고 은혜의 성령을 욕되게 하는 자가 당연히 받을 형벌은 얼마나 더 무겁겠느냐 너희는 생각하라
    30 원수 갚는 것이 내게 있으니 내가 갚으리라 하시고 또 다시 주께서 그의 백성을 심판하리라 말씀하신 것을 우리가 아노니
    31 살아 계신 하나님의 손에 빠져 들어가는 것이 무서울진저
    32 전날에 너희가 빛을 받은 후에 고난의 큰 싸움을 견디어 낸 것을 생각하라
    33 혹은 비방과 환난으로써 사람에게 구경거리가 되고 혹은 이런 형편에 있는 자들과 사귀는 자가 되었으니
    34 너희가 갇힌 자를 동정하고 너희 소유를 빼앗기는 것도 기쁘게 당한 것은 더 낫고 영구한 소유가 있는 줄 앎이라
    35 그러므로 너희 담대함을 버리지 말라 이것이 큰 상을 얻게 하느니라
    36 너희에게 인내가 필요함은 너희가 하나님의 뜻을 행한 후에 약속하신 것을 받기 위함이라
    37 잠시 잠깐 후면 오실 이가 오시리니 지체하지 아니하시리라
    38 나의 의인은 믿음으로 말미암아 살리라 또한 뒤로 물러가면 내 마음이 그를 기뻐하지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
    39 우리는 뒤로 물러가 멸망할 자가 아니요 오직 영혼을 구원함에 이르는 믿음을 가진 자니라

    배교자에게 내릴 심판을 경고하고 고난 중에 인내한 옛일을 상기시키며 끝까지 담대하게 신앙을 지킬 것을 권면합니다. 의인은 믿음으로 사는 이들이기 때문입니다.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28~31절 원수 된 백성을 심판하십니다. 성도에게 베푸신 은혜의 깊이만큼, 배교자에게 내릴 진노의 심판도 혹독할 것입니다. 그런데 우리는 종종 모세의 법이 정죄의 법이고, 성령의 법이 은혜의 법이라는 확신 때문에 죄 짓는 일을 가볍게 여길 때가 있습니다. 우리 안에 있는 오래된 오해입니다. 우리에게 주신 진리의 말씀은 지켜 행할 때 생명을 얻는 은혜의 선물이지만, 불순종할 때는 최후의 심판을 선고받는 정죄의 근거가 될 것입니다.


내게 주시는 교훈은 무엇입니까?
26,27,29절 진리를 아는 지식을 소유하고도 그 진리를 거슬러 고의로 죄를 짓는 것은 불순종을 넘어 ‘반역’(대적, 27절)에 해당하는 일입니다. 그것은 그리스도의 십자가 희생을 짓밟는 일입니다. 또한 아들을 기꺼이 내어주신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의 선물을 주시고 진리의 말씀을 깨우치신 성령님을 모욕하는 행동입니다. 언약의 피, 곧 영원한 속죄의 제사를 저버린 이에게는 다시 속죄할 길이 없습니다. 잠든 척하는 이를 깨울 수 없듯, 진리를 알고도 거부하는 이를 돌이킬 길이 없기 때문입니다. 진리를 알지만 그 진리를 믿지 않고 그 진리를 따라 살지 않을 때, 그리스도인이라는 이름으로 그리스도를 짓밟는 배교자가 될 수 있습니다.

32~35절 인내의 경험이 쌓이면 고난을 이기는 힘이 됩니다. 수신자들은 이미 고난을 함께 견디고 함께 이겨낸 경험이 있었습니다. 소유를 빼앗기고 수치와 비방거리가 되었지만 장차 받을 큰 상과 더 나은 소유를 생각하며 오히려 기쁘게 이겨냈습니다. 혼자 이겨낸 것이 아니라, 고난당한 자의 친구가 되어주고 갇힌 자를 동정하며 함께 견뎌냈습니다. 이렇듯 고난 중에도 믿음으로 살아냈던 옛 경험을 기억하는 것이 ‘오늘’ 닥친 고난을 버텨낼 힘이 됩니다.

36~39절 인내가 유익한 것은 참는 자에게 주실 보상이 확실하기 때문입니다. 경주하는 이는 앞에 장애물이 있다고 멈춰 서지 않습니다. 멈추고 물러서고 이탈하는 선수에게 줄 상은 없습니다. 순간의 타협은 멸망으로 이끌지만, 잠시의 인내는 영원한 구원에 이릅니다. 이 믿음으로 ‘오늘’ 불의와 타협하지 않고 사는 이가 ‘의인’으로 인정받고 예비하신 상을 받을 것입니다.


기도
공동체 고난당하고 유혹이 올 때 더 나은 소유와 더 큰 상을 소망하며 믿음으로 의인의 삶을 살게 하소서.
열방 에티오피아에서 부족 간 갈등이 심화되고 양상도 폭력적으로 발전하고 있다. 에티오피아 정부가 갈등을 잘 조정하고 해소하여 그 땅에 평화가 임하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