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말씀-청소년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청소년

YEAR2021 month8
이전
  • 어? 다시 심판

    찬송 : 찬송가 168장 (새찬송가 180장)

  • 2021-08-05   [이사야(Isaiah) 56:9 - 57:13]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9 오너라, 들짐승과 숲 속의 짐승들아! 다 와서 내 백성들을 먹어치워라.
    10 백성을 지켜야 할 파수꾼들이 눈이 멀었다. 그들 모두가 자기들이 하는 일이 무엇인지도 모르고, 모두 짖을 줄 모르는 개 같아서, 그저 누워서 늘어지게 잠자는 것이나 좋아한다.
    11 그들은 굶주린 개 같아서 만족할 줄을 모르고, 목자이면서도 자기가 하는 일이 무엇인지도 모른다. 모두 제 갈 길로만 가고 자기 이익만 찾으려고 한다.
    12 그들이 말하기를 “오너라, 포도주를 마시자. 마음껏 독한 술을 마시자. 내일도 오늘처럼 마시자. 아니, 내일은 오늘보다 더 신날지도 모르겠다”고 한다.
    1 하나님을 따르는 의로운 사람이 죽어도 아무도 마음에 두지 않는다. 경건한 사람이 이 세상을 떠나도 아무도 의문을 갖지 않는다. 아무도 하나님께서 악으로부터 의인들을 보호하신다는 것을 깨닫지 못한다.
    2 그러나 그는 평화를 얻을 것이다. 의로운 길을 가는 사람은 죽을 때에도 안식을 누릴 것이다.
    3 “그러나 너희 마술사들아, 오너라. 음란한 자의 자녀와 음탕한 짓을 하는 사람들아, 오너라.
    4 너희가 누구를 조롱하고 있느냐? 너희가 입을 벌려 누구를 욕하고 있느냐? 누구를 향해 혀를 내미느냐? 너희는 악인의 자식들이요, 거짓말쟁이의 종자들이다.
    5 너희는 모든 울창한 나무 아래에서 음란하게 우상들을 섬겼고, 골짜기에서 자식들을 죽여 바위 틈에서 제물로 바쳤다.
    6 너희가 받을 몫은 그것들 가운데 있다. 바로 그것들이 너희가 받을 몫이다. 너희가 그것들에게 부어 드리는 제물인 전제물을 바쳤고, 곡식 제물도 바쳤으니, 어찌 내가 너희를 용서할 수 있겠느냐?
    7 너희는 높이 솟은 산에 잠자리를 마련해 놓고, 그리로 올라가서 우상에게 희생 제물을 바쳤다.
    8 너희 집과 문설주 뒤에는 너희 우상을 숨겨 놓고, 나를 버리고 너희 벌거벗은 몸을 드러냈다. 우상들과 사랑에 빠졌으며, 그것들에게 경배하였다. 너희가 음란한 마음을 먹은 사람들과 더불어 언약을 맺고, 그들과 자는 것을 좋아하였다. 너희는 음탕한 길을 택하였다.
    9 그리고 몰렉에게 보이려고 몸에 기름과 향수를 발랐다. 또 섬길 신들을 찾기 위해 사신들을 먼 나라로 보냈으며, 죽음의 세계에까지 내려보냈다.
    10 너희는 힘들여 이런 일을 하면서도 한 번도 포기하지 않았고, 오히려 새 힘을 얻어서 지치지도 않고 같은 일을 반복하였다.
    11 너희가 그처럼 두려워하는 신이 누구이기에 나를 속이기까지 하느냐? 나를 잊고 생각조차 하지 않으면서 그 신을 무서워하느냐? 내가 오랫동안 잠잠히 있어서 너희가 나를 두려워하지 않는 것이냐?
    12 내가 너희의 이른바 ‘의’와 너희가 행한 ‘옳은 행실’을 일러 주겠다. 그러나 그것들이 너희에게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하며, 너희를 구해 내지도 못한다.
    13 너희가 모아 놓은 우상들에게 도와 달라고 부르짖어 보아라. 그것들은 너무나 힘이 없어서 바람이 한번 휙 불기만 해도 쓰러져 버릴 것이다. 그러나 나를 의지하는 사람은 이 땅을 차지하고 내 거룩한 산을 물려받게 될 것이다.”

    2021-08-05   다양한 이유로 한계에 직면한 사람들이 말씀에 순종하여 복을 받지만(사 56:1-8), 이스라엘 지도자들과 유다 백성은 죄의 자리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무감각한 삶을 이어갑니다.

    Understanding 이해하기
    이스라엘 백성이 잘못된 삶에서 돌이키지 않는다면, 참된 평화를 기대할 수 없습니다. ‘내면의 회복’이 없다면, 하나님이 약속하신 평화를 온전히 누릴 수 없습니다. 지도자들은 백성을 돌보는 역할을 내팽개치고, 자기 배만 채웁니다. 게으름과 벗하며, 하나님 대신 세상 유혹에 취합니다. 의로운 사람이 죽어도 질문하지 않고, 무감각한 신앙으로 현실에서 도피합니다. 하나님은 지도자들의 악한 모습을 지적하시고, 쉼과 평화는 오로지 하나님을 믿고 따르는 사람에게만 주어질 거라고 하십니다(9-2절).
    타락한 지도자들처럼 백성도 하나님을 무시합니다. 그들은 하나님을 온전히 섬기는 자를 조롱하고(4절), 자기가 만든 신에 힘을 부여하여 섬깁니다. 하나님만 섬겨야 할 백성이 하나님 외에 다른 것을 받드는 일에 집중합니다. 하나님은 하나님을 조금도 두려워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심판을 선포하십니다. 내가 어려움에 빠졌을 때 도움만 주시는 분이 아니라, 우리가 온 마음을 다해 섬겨야 할 유일한 분입니다(3-13절).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이해하기(Understanding)
다양한 이유로 한계에 직면한 사람들이 말씀에 순종하여 복을 받지만(사 56:1-8), 이스라엘 지도자들과 유다 백성은 죄의 자리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무감각한 삶을 이어갑니다.

Understanding 이해하기
이스라엘 백성이 잘못된 삶에서 돌이키지 않는다면, 참된 평화를 기대할 수 없습니다. ‘내면의 회복’이 없다면, 하나님이 약속하신 평화를 온전히 누릴 수 없습니다. 지도자들은 백성을 돌보는 역할을 내팽개치고, 자기 배만 채웁니다. 게으름과 벗하며, 하나님 대신 세상 유혹에 취합니다. 의로운 사람이 죽어도 질문하지 않고, 무감각한 신앙으로 현실에서 도피합니다. 하나님은 지도자들의 악한 모습을 지적하시고, 쉼과 평화는 오로지 하나님을 믿고 따르는 사람에게만 주어질 거라고 하십니다(9-2절).
타락한 지도자들처럼 백성도 하나님을 무시합니다. 그들은 하나님을 온전히 섬기는 자를 조롱하고(4절), 자기가 만든 신에 힘을 부여하여 섬깁니다. 하나님만 섬겨야 할 백성이 하나님 외에 다른 것을 받드는 일에 집중합니다. 하나님은 하나님을 조금도 두려워하지 않은 사람들에게 심판을 선포하십니다. 내가 어려움에 빠졌을 때 도움만 주시는 분이 아니라, 우리가 온 마음을 다해 섬겨야 할 유일한 분입니다(3-13절).

School QT


적용하기(Applying)
① 오늘의 학교 QT모임을 작성합니다.
② 선생님 또는 학생이 대표로 기도합니다.
③ ‘이사야 56:9-57:13’을 함께 읽습니다.
④ 함께 말씀을 나눕니다.
?백성을 지켜야 하는 파수꾼은 어떤 모습을 하고 있었나요? 우리가 경계해야 하는 것은 무엇일까요?

?마음의 중심에 어떤 것들이 들어 있나요? 혹시 바람 한 번 휙 불면 쓰러질 그런 허무한 것들은 아닌가요? 어지러운 세상 속에서 우리가 품어야 하는 것은 무엇일까요?

⑤ 각자의 기도제목과 학교를 위해 기도해야 할 일을 적고 함께 기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