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말씀-청소년

HOME > 매일성경 > 오늘의말씀-청소년

  • 바빌론의 거짓 예언자들

    찬송 : 찬송가 197장 (새찬송가 263장)

  • 2018-10-23   [예레미야(Jeremiah) 29:15 - 29:32]


    개역한글 듣기 NIV 영어성경 듣기

  • 15 너희는 ‘여호와께서 바빌론에서도 우리에게 예언자들을 주셨다’고 말한다.
    16 그러나 지금 다윗의 보좌에 앉아 있는 왕과 아직 예루살렘 성에 살고 있는 모든 백성, 곧 바빌론으로 끌려가지 않은 너희의 형제들에 관해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17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보아라. 내가 아직 예루살렘에 살고 있는 백성들에게 전쟁과 굶주림과 무서운 병을 보내어 그들을 썩어서 먹을 수 없는 나쁜 무화과처럼 만들겠다.
    18 내가 전쟁과 굶주림과 무서운 병을 보내어 그들을 세계 온 나라 중에 역겨운 백성으로 만들겠다. 그들은 백성들의 저주와 놀림과 웃음거리와 부끄러움이 될 것이다. 그들은 내가 쫓아 낸 온 땅에서 비웃음을 당할 것이다.
    19 이는 내 종 예언자들을 거듭 보내어 내 말을 전하게 했으나 그들이 내 말을 듣지 않았기 때문이다. 나 여호와의 말이다.
    20 그러므로 내가 예루살렘에서 바빌론으로 쫓아 낸 너희 포로들아, 너희는 나 여호와의 말을 들어라.”
    21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골라야의 아들 아합과 마아세야의 아들 시드기야에 관해 이렇게 말씀하셨다. “이 두 사람은 내 이름으로 너희들에게 거짓 예언을 했다. 보아라. 내가 그들을 바빌로니아 왕 느부갓네살에게 넘겨 주겠다. 느부갓네살이 너희 앞에서 그들을 죽일 것이다.
    22 그들의 일 때문에 바빌론으로 사로잡혀 온 모든 유다 포로들이 남을 저주할 때 ‘너도 여호와께서 내리시는 벌을 받아 바빌로니아 왕이 불로 태워 죽인 시드기야와 아합처럼 되어라’ 하고 말할 것이다.
    23 그들은 이스라엘 백성 가운데서 악한 짓을 했다. 그들은 자기 이웃의 아내들과 간음하였고, 나 여호와의 이름을 팔아 시키지도 않은 거짓말을 했다. 나는 그들이 한 짓을 안다. 내가 바로 증인이다. 나 여호와의 말이다.”
    24 “너는 느헬람 사람 스마야에게도 전하여라.”
    25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스마야야, 너는 예루살렘에 사는 모든 백성과 마아세야의 아들 제사장 스바냐와 다른 모든 제사장에게 편지를 보냈다.
    26 ‘여호와께서 제사장 여호야다를 대신하여 당신을 제사장으로 삼으셔서 당신은 여호와의 성전을 책임지는 사람이 되었습니다. 그러니 당신은 스스로 예언자 행세를 하는 미친 사람들을 혼내 주어야 합니다. 그런 사람을 붙잡아 손과 발에 차꼬를 채우고 목에는 칼을 씌워야 합니다.
    27 그런데 지금 아나돗 사람 예레미야가 당신들에게 스스로 예언자 행세를 하고 있는데도 그를 혼내 주지 않는 것입니까?
    28 그는 바빌론에 있는 우리에게 편지를 보내어 우리가 이 곳에 오랫동안 살게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이 곳에 집을 지어 머물러 살고 과수원을 지어 거기에서 자라는 열매를 먹으라고 합니다.’”
    29 제사장 스바냐가 그 편지를 예언자 예레미야가 듣는 데서 읽어 주었습니다.
    30 그 때에 여호와께서 예레미야에게 말씀하셨습니다.
    31 “바빌론에 사는 모든 포로에게 이 말을 전하여라. ‘여호와께서 느헬람 사람 스마야에 관해 이렇게 말씀하셨다. 스마야가 너희에게 예언하고 있으나 나는 그를 보내지 않았다. 그는 너희에게 거짓말을 믿게 하고 있다.
    32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보아라. 내가 곧 느헬람 사람 스마야와 그의 자손을 벌하겠다. 그의 집안 사람은 아무도 이 백성 가운데 살아 남지 못할 것이다. 그는 내가 내 백성을 다시 고향으로 돌아가게 하는 좋은 일을 보지 못할 것이다. 왜냐하면 그가 백성에게 나 여호와를 배반하도록 가르쳤기 때문이다. 여호와의 말씀이다.’”

    2018-10-23   거짓 예언자들은 바빌론 땅에 포로로 잡혀온 백성들에게까지 접근하여 거짓 희망을 불어넣습니다.

  • 해설 텍스트 보기
  • 해설 동영상 보기
이해하기(Understanding)
거짓 예언자들이 바빌론 땅까지 진출한 모양입니다. “포로로 끌려온 우리는 곧 고향에 돌아갈 것이고, 예루살렘에 남아 있는 백성들은 더 이상 포로가 되지 않을 것이다”라는 거짓 예언을, 바빌론에 포로로 잡혀온 사람들에게 전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계획은 예루살렘을 멸망시키고 그곳에 남아 있는 백성들마저 모두 바빌론의 포로로 만들어, 그들이 고난 속에서 죄를 깨닫도록 이끄는 것입니다(15-19절).
바빌론 땅의 거짓 예언자 시드기야와 아합은 속으로는 음란한 일들을 벌이면서 겉으로는 경건한 척하며 거짓 평화와 위로를 설교했습니다. 하나님은 그들의 이름이 포로생활 중에 저주의 수단으로 사용될 정도로 그들이 처참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거짓 예언자 스마야는 예루살렘으로 편지를 보내어 ‘예레미야가 바빌론에 있는 우리들에게 절망스런 메시지를 보내지 못하도록, 그를 결박해주십시오!’라고 요청했습니다. 하나님은 스마야의 온 집안을 멸하시겠다고 말씀하십니다(20-32절).

적용하기(Applying)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하나님은 거짓 예언자들을 심판하신 분입니다. 거짓 예언이란 내 욕심과 이기심을 하나님의 뜻이라며 합리화하는 것을 말합니다. 하나님의 뜻은 대부분 순종과 포기와 희생과 용서입니다.

나(우리)에게 주시는 교훈은 무엇입니까?
시드기야와 스마야는 여러 사람이 볼 때는 하나님의 말씀을 들먹이면서, 아무도 보지 않는 곳에서는 음란한 일들을 벌였습니다. 여러 사람이 ‘그리스도인’으로 알고 있는 나는, 아무도 보지 않는 곳에서는 어떤 사람인가요?

기도하기(Praying)
하나님의 뜻에 따라 제 뜻을 포기하겠습니다.